티스토리 뷰




제주도 카라반 실종 30대여성 캠핑중 행방묘연

제주도에서 가족과 캠핑중이던 30대 여성이 실종되어 닷새째 행방이 묘연합니다.

이와 유사한 사건들이 제주도에서 빈번히 발생해 근거 없는 괴담이 돌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 7월 25일 제주도에서 가족들과 함께 캠핑 중 편의점을 다녀오겠다며 나간 주부 최 모 씨가 실종된지 벌써 5일이 지났는음에도 불구하고, 사건의 단서를 못 잡고 있어 오늘(7월 30일) 이 사건을 공개수사로 전환했습니다.


또한 경찰은 7월 25일 11시 5분경 사라진 주부 최 모씨의 행적이 편의점에서 팩 소주를 구매한 것으로 드러났으며, 주부 최 모씨의 소지품들이 인근 해상에서 발견된 점 등을 미루어볼 때 해안 근처에서 술을 마시다가 실수로 바다에 빠졌을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여성이 실종되거나 변사체가 발견 되는 등 최근에 제주에 사건들이 계속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며, 지난달 6월 30일 제주 한림항 조선소 앞에 위치한 갯바위에서 30대 여성의 변사체가 발견되기도 했습니다. 당시에 해경이 수집한 피해자의 소지품으로 그가 대전 서구에 사는 김 모 씨인 것으로 드러나기는 했지만 사망 원인에 대해서는 딱히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상황이 이러하다 보니 제주도에서 일어난 이번 30대여성 카라반 실종 사건에 대해서 일부 여론에서는 최근 예멘 난민 수용으로 갈등을 겪고 있는 제주도에서 여성이 실종되는 사건과 의문의 변사체가 종종 출연한 이유는 예멘 난민 때문이 아니냐는 근거 없는 괴담들을 만들어 냈습니다. 


현재도 제주도 실종에 관한 어떤 증거도 발견되지 않고있어 경찰 수사에 난항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285,926
Today
5,551
Yesterday
3,561
링크
TAG
more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