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분류없음

교회오빠 오은주 이관희 집사 이별

사용자 야심(夜深) 2019.06.26 17:12

교회오빠 오은주 이관희 집사 이별

지난 5월달에 개봉한 영화 "교회오빠"의 감독 이호경씨와 출연 배우 오은주씨가 지난 25일 오전 한 방송프로그램에 초대되어 출연했습니다. 삶과 죽음의 의미를 담고 있는 영화인 "교회오빠"는 2017년 방송됐었던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을 통해 "앎: 교회오빠"를 스크린으로 옮겨낸 작품 입니다. 

 

 


영화의 내용은 30대의 나이에 대장암 4기 판정을 받게되고 갑작스런 어머니의 죽음, 그리고 아내의 혈액암 4기 판정등 연이은 고난에 놓이게 된 고(故) 이관희 집사의 이야기를 다룹니다.

 

영화 "교회오빠"에서 주인공 이관희 집사와 그의 아내인 오은주씨는 연이은 절망에 놓여있지만 끝까지 믿음을 잃지 않아 성경에서 "욥"과 같은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오은주씨는 방송 출연 여부에 대해 "처음에는 망설였지만, 남편(이관희 집사)이 저희의 모습을 통해서 잘 이겨내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자 해서 흔쾌히 허락했던 것" 이라며 남편인 고 이관희 집사는 자신의 40번째 생일날 하늘나라로 갔다며 덤덤하게 이야기를 전했습니다.

상영중인 영화 "교회오빠"는 방송된 다큐멘터리 이후의 1년을 촬영한 내용을 담고 있고, 그 1년 동안 남편은 두 번째 재발을 하게 되었고 마지막 으로 아름다운 이별까지의 과정을 담은 영화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아내 오은주씨는 남편의 마지막 모습을 영화로 담는것에 대해 "힘들기는 했지만 점점 회복되는 것들이 있었다" 라며 "이제는 담담하게 이야기할 수 있게 됐다"고도 이야기를 했습니다."

 

덧붙여 "이 이별이 끝이 아니며 천국에 대한 소망이 있기 때문에 마냥 슬프지만 않았던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어서 "남편이 자신을 많이 사랑해주지 못해 미안하다고 했습니다. 더 사랑해 주고 싶어서 결혼식 때로 돌아가고 싶다고 하더라"며 이야기를 이어 나갔습니다.

 

 


오은주씨는 방송에서 마지막으로 "절망이나 상처 속에 있는 사람들에게 저희 부부의 이야기가 위로가 됐으면 하고, 나에게 없는 것을 바라보면서 슬퍼만 하는것이 아니라 나에게 있는 것에 대해 하루하루 감사하게 살아가길 응원한다"고 이야기해 뭉클함을 안겼습니다.

 

댓글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
Total
1,146,686
Today
827
Yesterday
2,619
링크
TAG
more
«   2019/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